Rainbow Bible Class

대림절 묵상

 

“우리가 어찌 이방 땅에서 주님의 노래를 부를 수 있으랴!” (시 137:4)

 

********

 

언제 대림절(Advent)은 시작됩니까? 어디에 대림절(Advent)이 시작됩니까?

 

우리의 신앙의 여정 가운데 “길을 잃어버렸거나, 겉 돌고 있을 때” 하나님은 다시 우리를 만나러 오실 것입니다. 이렇게 대림절은 시작됩니다.

 

떠돌고 있을 때, 방황하고 방랑할 때, 목적을 상실한 채 멍할 때, 혼자 남겨져 있구나 하는 생각이 들 때, 누구와 어울릴 수 없는 고독에 싸여 있을 때, 삶의 의미를 찾아 헤매 일 때, 삶의 목적을 갈망할 때, 광야에서 막막할 때, 일에 지쳐 죽을 지경일 때, 대림절은 시작됩니다.

 

이 세상의 낯선 땅에서 나는 유랑하는 이방인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 때, 그곳이 시장터든, 정치판이든, 동료의 눈치든, 무슨 대가를 치루더라도 성공해야 한다는 사회적 압력이든 상관없이 그저 이 세상에는 내 자신이 너무 어울리지 않아! 이 세상이야 말로 정말 낯선 이방 땅이구나! 하는 생각이 물밀 듯 몰려 올 때, 자신에만 몰입하는 세상, 자기보존 본능만 최상의 가치로 여기는 세상, 권력과 세력들이 판을 치는 세상, 이 세상의 낯선 땅에서 외로운 이방인이 되었을 때, 대림절은 시작됩니다.

 

모든 게 분명치 않을 때, 모든 게 그리 쉽지 않을 때, 아니 지금 여기에서 신실하게 산다는 것이 도대체 무엇인지, 지금 여기에서 여호와의 노래를 부른다는 것이 도대체 무슨 의미가 있으며, 도대체 무슨 뜻이겠는가 하며 의심하고 깊은 회의에 빠져들 때, 내일은 말할 것도 없고, 오늘만이라도 하나님과 함께 걷는다는 것이 무엇인지 대낮처럼 분명한 것도 아닐 때, 대림절은 시작됩니다.

 

발뒤꿈치를 들고 우리 둘레를 살피고 돌아보니 사방에 고통과 신음소리로 가득하고, 채워야할 필요들이 사방에 널려있고, 아픔과 죽음과 슬픔을 다시금 들어야만 하고, 세상은 소란하고 땅은 지진으로 무섭게 흔들리거나 홍수와 폭풍으로 고통 하는 것을 보아야 할 때, 대림절은 시작되는 것입니다.

 

“하나님, 당신의 왕국이 이미 하늘에서 임한 것처럼 이 땅위에도 임하기를 소원합니다.”라는 간청이 우리가 사는 이 세상에 임하기를 간절히 기도할 때, 대림절은 시작되는 것입니다.

 

Advent Reflections.pn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류호준 교수가 추천하는 한글 주석 [3] 류호준 2013.03.09 166628
1014 새로운 홈페이지로 이사합니다. 관리자 2020.08.03 10
1013 묵상을 위한 글: “정의와 공의가 온 누리에” file 류호준 2020.07.16 1053
1012 신앙의 단어: "믿음" file 류호준 2020.04.16 705
1011 “부활절 단상(斷想): 부활절은~" file 류호준 2020.04.13 1864
1010 묵상을 위한 단어: “분노” file 류호준 2020.04.06 330
1009 묵상을 위한 단어: "양심" file 류호준 2020.04.04 506
1008 묵상을 위한 글: “꽃나무 26 그루를 심어보자” file 류호준 2020.03.30 423
1007 사순절 묵상: “이 세상을 통해 다른 세상을 바라보기” 류호준 2020.03.19 2086
1006 묵상을 위한 글: “뒤돌아보며 앞으로 걷다” 류호준 2020.01.25 966
1005 묵상을 위한 글: “다른 길로” file 류호준 2019.12.25 408
1004 묵상을 위한 글: "대림절(Advent) 기도문" 류호준 2019.12.23 265
1003 묵상을 위한 글: “전복적(顚覆的) 복음” 류호준 2019.12.16 217
» 묵상을 위한 글: "대림절이 시작되는 곳" file 류호준 2019.12.07 222
1001 묵상을 위한 글: “행복한 나그네” 류호준 2019.11.25 196
1000 묵상을 위한 글: "죄" 류호준 2019.09.12 475
999 묵상을 위한 글: "괜찮은 죄인"과 "몹쓸 죄인" file 류호준 2018.10.06 1412
998 묵상을 위한 글: “일상성 속에 드리워진 하나님의 손길” file 류호준 2018.07.29 1688
997 묵상을 위한 글: “그분의 약속에는 부도(不渡)가 없다.” [1] file 류호준 2018.07.07 1156
996 묵상을 위한 글: "잠시라도" file 류호준 2018.07.06 1003
995 묵상을 위한 글: “사역자들에게 주는 권고” [1] file 류호준 2018.06.30 1129